오늘은 아주 참신한 인터넷전화기를 소개하려고 한다. 국내에서도 10월부터 인터넷전화 번호이동제도가 시행되면 인터넷전화가 본격적인 성장을 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 가지 아쉬운 점은 기존에 나와 있는 전화기 모양과 별다른 차이가 없다는 것인데.. 이를 두고 어떤 분은 전화기는 전화기다워야 한다고 하고, 또 어떤 분은 인터넷전화가 기존 유선전화와 다른 모습을 보여야 한다고 한다.

여튼 오늘 소개할 두 종류의 인터넷전화기는 우리가 흔히 봐왔던 것과는 확연한 차이가 있는 듯 하니 잘 살펴보시기 바란다.

먼저 소개할 전화기는 스카이프(Skype) 전용으로 디자인된 것으로 "Flink Phone"이라고 한다. 이 전화기는 기존 전화의 불편한 점 두 가지를 개선하고자 디자인되었다고 하는데..

첫째, 장시간 통화할 때 귀가 아픈 경험이 있다. 전화기에 나는 열 때문에 고생한 기억도 있을 것이다. 전화기의 스피커 부분을 보시면 아시겠지만..스피커 이외 부분은 공간으로 남겨 장시간 통화해도 귀가 아프지 않도록 하고 있다.

둘째, 전화기 위 부분을 구부려 자신이 원하는 곳에 걸어둘 수 있도록 디자인되었다. 아래 사진처럼 모니터에 걸어둘 수도 있고.. 자신이 원하는 곳에 그냥 걸어두면 된다.

이 전화기를 디자인한 사람은 Yopi Djauhari라고 하는데.. 싱가폴에 있는 디자이너인 것 같다. 이 전화기가 실제 상용화될지 알 수 없지만.. 제 생각에는 괜찮은 듯 하다. 혹시 더 많은 사진을 보실 분은 여기를 참고하시길...

두번째로 소개할 전화기는 블루투스 기반의 인터넷전화기이다. 옆에 있는 그림과 같이 생겼는데.. 한 가지 특이한 것은 노트북에 있는 PC Card 슬롯에 넣어 보관할 수 있고 충전도 할 수 있다는 점이다.

이 제품은 켄싱턴이라는 곳에서 만든 Vo200인데, 스카이프, MSN, 야후, 구글톡 및 SIP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즈모5 등을 통해 이용할 수 있다고 한다. 핸즈프리모드도 지원하기 때문에 귀에 대지 않고도 통화를 할 수 있다는 점도 맘에 든다.

시스템 요구사항에 보면 윈도우XP만 지원된다고 되어 있는게 좀 맘에 걸리긴 하지만.. 여튼 재밌는 컨셉이다.

중요한 것은 가격인데.. 약 90달러(9만원) 정도 한다고 하는데, 생각보다 비싸다.

여러분은 이런 인터넷전화기라면 구매할 의사가 있으신가요?

신고

이 글에 대한 의견을 페이스북 댓글로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