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구글의 실시간 인기 검색어: "Hot Trends"

Web2.0/Google

by 버섯돌이 2007. 5. 23. 11:51

본문

오늘 구글에서 새로운 검색 서비스를 선보였는데, 명칭은 Hot Trends입니다. 명칭에서 알 수 있듯이 현재 구글을 통해 가장 많이 찾고 있는 검색어의 순위를 보여주는 서비스인데, 국내 포털에서 대부분 하고 있는 "실시간 인기 검색어"와 같다고 봐야 하겠습니다.

Google Trends는 복수의 검색어를 비교해서 볼 수 있는 서비스인데, 저도 VoIP와 Skype의 검색결과에 대해서 시도해 본 적이 있었습니다. 현재 Hot Trends의 경우 Trends의 하위 도메인(http://www.google.com/trends/hottrends)에 위치해 있는데, 미국 내에서 시도된 검색어에 대해서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뭐 대부분의 서비스가 영어(또는 미국)로 시작했다가 다른 언어/지역으로 확대된 전례로 볼 때 조만간에 한국 내의 Hot Trends 서비스도 개시될 것으로 기대해 봅니다. 아직 국내에서 구글의 검색 시장 점유율이 워낙 낮고, 네이버/다음 등 경쟁사의 "실시간 인기 검색어" 서비스가 워낙 강세라 국내에서 얼마나 의미있는 서비스로 자리매김할 지에 대해서는 의문이 드는군요.

오늘(5월22일) 인기 검색어 1위는 "justis richert"라고 하는데, 뭔지는 잘 모르겠군요. 아래 그림에서 보시다시피 검색 추이를 그래프로 보여주고, 해당 검색어의 최신 뉴스, 블로그 포스트, 웹 검색 결과를 보여줍니다. 원하는 날짜의 인기 검색어를 검색할 수 있고, 해당 인기 검색어와 관련된 검색어와 언제 가장 검색이 많이 되었는가에 대한 정보도 주는군요.

google hot trends

이 서비스는 네이버에서 시작한 "실시간 인기 검색어"를 거의 따라했다고 봐도 무방할 것 같은데.. 지식 검색과 실시간 인기검색어 서비스는 외국 사업자들도 모방하고 보는 것이 맞을까요? 개인적으로 생각하기에 네이버도 어느 정도 국제 경쟁력을 갖춘 사업자임에는 틀림이 없는 듯 합니다.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 프로필 사진
    2007.05.23 13:26
    다음에 트랜드 검색이라고 예전부터 있었는데요..... 그거와 더 유사하네요... 다음도 그래프 나오고 기사나오던데요... 검색 키워드 사이에 vs를 넣으면 해당 키워드들간의 그래프 추이를 보여줍니다 ㅋㅋ;; 구글이 다음을 배낀듯
  • 프로필 사진
    2007.05.23 13:27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지금 순위 보니.. 1위에서 10위까지 중 9개는 연예,스포츠 키워드네요. 얘네도 별반 다를께 없는? ㅡ.ㅡ;;
    • 프로필 사진
      2007.05.23 13:54
      그렇겠죠.. 어딜가나 연예계 소식이 핫 이슈가 되네요.. 그래도 구글은 메뉴 깊숙한 곳에 Hot Trends를 숨겨 놓아서.. Hot Trends를 보고 해당 검색어를 검색하는 일은 없겠죠.. 네이버나 다음 등을 보면 유저가 별로 관심도 없는데.. 실시간 검색어를 보고 검색하잖아여..
  • 프로필 사진
    2007.05.23 13:43
    헐.. 구글이 다음이나 네이버를 참조했다니.. 특정 키워드의 검색 추이를 보여주거나 일정 타임 프레임 때의 순위를 보여주는 시도는 아주 아주 옛날(20세기)에도 있던 겁니다 -_-;;;
    • 프로필 사진
      2007.05.23 13:55
      개인적으로 생각하기에.. 네이버나 다음도 충분한 국제 경쟁력을 갖추어 가고 있는 중인듯 합니다. 지식검색도 해외 포털에서 많이 따라 하잖아여..
  • 프로필 사진
    2007.05.23 15:23
    음... 지식검색은 위키페디아의 동생쯤 되지 않을까 하는데요.
  • 프로필 사진
    2007.05.24 22:39
    따지고 보면 지식검색은 한겨레신문에서 먼저 시작한 서비스지요. 문제는 이를 대중적 서비스로 자리잡게 하고 이를 검색광고라는 비지니스 모델에 결합시켜 내는 감각과 능력인 것 같습니다. 지식검색이 위키피디어의 동생인지 형님인지는 모르겠지만, 어쨌든 토종 포털인 네이버의 성장의 밑거름이 됐고, 이를 야후, 바이두 등 세계적 검색 포털들이 따라하는 것을 보면 우리가 자부심을 가져도 되지 않나 싶습니다. 토종/국산 포털을 무조건 옹호할 이유는 없지만, 국산은 후지고 외국 것은 좋다는 막연한 선입견을 가질 필요는 없다는 생각입니다. 칭찬할 것은 칭찬 해야겠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