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많은 분들이 국내에 아이폰4가 언제 나올지 궁금해 하시는데.. 지난 금요일에 체험형 매장인 랏츠(Lots)에서 아이폰4를 미리 체험해 볼 기회가 있었습니다.

해외에서는 아이폰3GS의 판매 기록을 갈아치우면서 연일 화제가 되고 있고, 국내에서는 이미 출시된 삼성전자의 갤럭시S와 비교되어 숱한 화제를 뿌리고 있는 바로 그 제품입니다.

아이폰 3GS를 가지고 계신 분들도 이미 iOS 4.0으로 업그레이드를 해서 아이폰4에 대한 신비감(?)이 많이 없어진 상태이지만.. 그래도 좋더군요.

제가 카메라를 가지고 가지 않아서 칫솔님의 좋은 카메라를 빌려서 몇 컷 찍었습니다.

아래가 바로 아이폰4입니다. 전면에 있는 카메라가 눈에 확 띄네요. 애플에서 페이스타임이라는 영상통화 서비스를 선보였는데.. 이 날 체험에서는 이용해 볼 수가 없어 좀 아쉬웠습니다.

옆에서 본 아이폰4의 늘씬한 모습을 감상해 보실까요?

이번에는 아이폰4와 제가 가지고 있는 아이폰3GS를 나란히 놓고 사진을 찍어봤습니다. 왼쪽이 아이폰4, 오른쪽이 아이폰3GS입니다. 사진을 잘못 찍었는지 큰 차이가 없는 것으로 보입니다.(죄송)

아이폰4의 해상도가 좋아졌다고 하는데.. 이렇게 보입니다. 사진을 찍어서는 이전 3GS와의 해상도 차이를 거의 느낄 수가 없네요.

아래 왼쪽과 가운데는 아이폰4 카메라의 후면/전면의 모습입니다. 자신의 모습을 찍을 수 있고.. 영상통화를 하는데 아주 편리할 것 같은데, 여러분은 영상통화하실건가요?

오른쪽 사진은 아이폰4의 포장인데.. 이전 3GS보다 더 간지가 흐르는군요.

아이폰 3GS를 직접 이용하고 있고.. 최근에 iOS 4.0을 업그레이드한 상태라.. 1시간도 안되는 짧은 체험 기간 동안 아이폰4를 자세히 살펴보지 못해서 아쉬웠습니다.

조만간에 랏츠매장에서 일반인에게도 아이폰4를 공개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저번에 아이패드 체험행사도 진행했었는데... 이번에는 아이폰4까지 하는군요.

아이폰4를 직접 눈으로 확인해보고 싶으신 분은 랏츠의 공지사항을 주목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글]
아이폰 OS 4.0 발표... 통신사업자의 암울한 미래?
아이패드를 직접 이용해 보니...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이 글에 대한 의견을 페이스북 댓글로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