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진행 중인 구글 I/O 행사에서 구글은 새로운 커뮤니케이션과 협업도구의 툴인 구글웨이브(Google Wave)를 발표했다. 이 서비스는 구글지도(Google Maps)에 참여했던 두 명의 형제 엔지니어가 개발한 것은 기존 이메일과 인스턴트 메시징으로 대표되는 커뮤니케이션 방식을 혁명적(?)으로 변화시키는 툴로 자신하고 있는 듯 하다.

구글 공식 블로그에 올라온 글에 따르면.. 이들은 기존의 커뮤니케이션 방식에 대한 의문을 가지게 되는데.. 그 주요 내용을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 이메일 vs 채팅, 대화 vs 문서 등.. 왜 우리는 이렇게 커뮤니케이션 방식을 나누어서 생각해야 하는가?
  • 이렇게 나뉘어진 다양한 커뮤니케이션 방식을 웹에서 하나의 툴로 통합할 수는 없는 것일까?

이런 고민 속에 이 들은 텍스트, 사진, 비디오, 지도.. 그 외 다양한 미디어를 통합해서 커뮤니케이션할 수 있고 문서를 공유하는 새로운 커뮤니케이션 수단인 구글 웨이브를 개발했다고 한다.


(더 자세하고 큰 그림을 보려면 여기를 눌러 주세요)

우리는 이 서비스에서 자신이 원하는 웨이브를 생성하고 다른 사람들을 그 웨이브에 추가할 수가 있다. 해당 웨이브에 접속할 수 있는 사람은 텍스트, 사진, 위젯 등 다양한 미디어를 이용해서 자신의 의견을 추가할 수 있고.. 심지어 웹 상에 있는 다양한 소스를 피드를 이용해서 첨부할 수 있다고 한다. 단순히 이메일과 같은 전통적인 커뮤니케이션 수단에만 적용되는 것이 아니라.. 요즘 전 세계적으로 각광을 받고 있는 트위터와 같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도 있다는 이야기가 되는 듯 하다.

구글 웨이브는 3단계의 레이어, 즉 구글웨이브 프로덕트(Google Wave Product), 구글웨이브 플랫폼, 구글웨이브 프로토콜로 구성이 되며.. 써드 파티 개발자가 자신의 서비스에 적용할 수 있도록 API를 공개하는 것뿐만 아니라 오픈소스화한다고 하니 관심 있으신 분은 참여해 보시기 바란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Google Wave API, Google Wave Federation Protocol를 참고하시기 바란다.

아래는 이번에 발표된 동영상이다.

미래의 커뮤니케이션은 어떤 모습으로 다가올지 구글 웨이브가 그 단면을 제시했다 할 수 있는데.. 여러분의 생각은 어떠신지? 그간 낡았다고 평가되었던 이메일(지메일)에 수 많은 기능을 추가하며.. 커뮤니케이션의 혁신을 이끌어왔던 구글이라.. 관심이 가지 않을 수가 없다.

개인적으로는 구글 웨이브가 제시한 여러 미디어(매체) 중에 음성(Voice)이 빠져 있다는 점이 무척 아쉽군요. 아직까지도 가장 효과적인 커뮤니케이션 수단이라 할 수 있는 음성을 포함하지 않은 이유는 무엇일까요? 구글이 음성 서비스를 그렇게까지 생각하지 못한다고 결론을 내려야 하나.. 이미 구글도 자신만의 음성 서비스인 구글 보이스(Google Voice)까지 제공하는 마당에 말이죠.

PS> 구글웨이브API를 이용해서 구글 웨이브 내에서 트위터를 할 수 있는 서비스가 벌써 나왔네요.. 서비스명은 "Tweety"라고 합니다. 이 외에도 다양한 샘플이 있는데.. 여기를 참고하세요.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이 글에 대한 의견을 페이스북 댓글로 남겨주세요!!!

  1. Favicon of http://viewofield.egloos.com BlogIcon David
    2009.05.30 15:24

    구글 웨이브 출시된다면 아무래도 매일 확인할 커뮤니케이션 수단이 하나 더 늘어난거 아닐까요? 새로운 대안이 나와도 통합이 되지 않으면 또하나의 일거리가 되는 것 같네요. (딴지 아님.. ㅋ)

    • Favicon of http://mushman.co.kr BlogIcon 버섯돌이
      2009.05.30 16:10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저의 경우에는 지메일, 구글리더, 지톡, 플리커, 트위터, 미투데이 등 자주 이용하는 걸 구글웨이브에서 한방에 해결할 수 있을 것 같은데.. 일단 정식 서비스가 나와봐야 알 수 있을 듯 합니다.^^

  2. Favicon of http://jus1170.tistory.com BlogIcon vermouth
    2009.05.31 22:47

    트랙백해주셨네요^^ 블로그 잘 구경하고 갑니다.

  3. Favicon of http://urotrain.textcube.com BlogIcon 유로트레인
    2009.06.02 21:15

    벌써 오래전 부터 개발해 왔다니,
    역시 구글이 이름값이 그냥 있는 게 아니군요..

    저도 RSS 서비스를 처음 보면서,
    모든 게시물 읽기가 통합되는 것을 느꼈습니다.

    Writing 방법도 통합되면 어떻게 될까
    생각해 본 적이 있는데,
    웨이브가 비슷한 모양새를 갖추고 있네요.

    • Favicon of http://mushman.co.kr BlogIcon 버섯돌이
      2009.06.03 17:54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구글 웨이브의 경우 해외에서는 일반 사람들에게도 큰 관심을 받고 있나 봅니다. 트위터의 Trends Top에도 올라와 있더군요. 음성도 같이 통합되면 모든 게 다 해결될텐데.. 이 부분이 좀 아쉽네요.

  4. 염재현
    2009.06.04 00:04

    음성이 안 될 이유가 없죠. 음성이 지원되느냐 안 되느냐 여부라든지, 지원되지 않아서 안타깝다는 생각은 웨이브와 한 단계 차원이 다른 영역이라고 생각합니다. 저 플랫폼에서 동작하는 음성 확장 기능을 구현하면 되는 것이니까요. 체스하고 스도쿠 하듯이요.

    그러나 문제는 HTML5에서 음성을 지원하느냐에 있습니다. 지원여부는 전혀 모르겠지만 지원하지 않는다면 기본적으로 브라우저 외에 무언가 추가적으로 설치를 해 주어야 한다는 것이죠. 시연에서 사진들을 드래그해서 브라우저 안에 집어넣는 것을 하기 위하여 구글 기어스를 설치해야 한다는 것도 비슷한 이유이지요.

    • Favicon of http://mushman.co.kr BlogIcon 버섯돌이
      2009.06.04 10:04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맞습니다. API뿐만 아니라 소스까지 공개하는 마당에..음성을 적용하지 못할 이유는 없겠죠. 제가 안타깝다고 표현한 것은 구글이 이미 구글보이스라는 이름으로 인터넷전화를 제공하고 있는데.. 통합커뮤니케이션툴인 구글웨이브에 적용하지 않은 점을 지적한 것입니다.
      리빗을 비롯한 몇몇 서비스는 플래쉬를 이용해서 별도의 프로그램 없이도 브라우저 자체를 전화기처럼 쓸 수 있는 서비스를 내 놓았으니.. 보이스와 관련해서는 기술적인 장벽은 거의 없을 듯 하군요.
      좋은 의견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