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을 이용할 때 가장 친근하면서도 부담스러운 것이 '친구'와 관련된 기능입니다.

누군가에게 친구될 것을 요청하고.. 그 요청이 거부되었을때 당혹감을 느낄 수가 있다는 것입니다.

트위터가 단시간에 각광을 받을 수 있던 이유 중의 하나도 '친구(Friend)' 대신에 '퐐로잉(Following)'이라는 개념을 채택했다는 점입니다. 트위터에서는 내가 좋아하거나 읽어볼만한 가치가 있는 사람의 동의를 받을 필요 없이 일방적으로 퐐로잉(Following)을 하면 됩니다. 물론 그 사람이 싫어지면 언팔하면 그만이구요. ㅎㅎ

페이스북은 상대방이 승낙을 해서 친구가 되고 나면 그 사람 담벼락(Wall)에 글도 쓸 수가 있고.. 그 사람 담벼락이 안가고 그 사람을 호출(Tag)해서 글을 쓸 수도 있는데(페이스북에 글쓰기와 관련해서는 페이지 글쓰기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프로필이나 페이지에 글쓰는 것은 기본적으로 동일합니다).. 친구가 아니면 그 사람에게 글을 쓸 수가 없는걸까요? 정답은 물론 '가능하다'입니다.

페이스북에는 쪽지(Message) 기능이 있습니다. 쪽지라고 하면 그 사람과 친구일 때 다른 사람이 볼 수 없는 비밀스러운 글을 주고받는 것으로 오해하기 쉬운데.. 페이스북에서는 친구 관계가 아니라도 쪽지를 보낼 수가 있습니다. (요즘 페이스북에 글쓸 때 기본 셋팅이 전체 공개이기 때문에.. 친구가 아니라도 다른 사람이 쓴 글을 읽을 수가 있습니다.)

페이스북에서 사람들의 프로필 사진 아래에 보면 쪽지 보내기 기능이 있습니다. 친구 관계가 아니어도 보낼 수가 있고.. 친구가 된 이후에는 남한테 공개되지 않았으면 하는 이야기를 쪽지를 통해 하시면 됩니다.

트위터와 달리 쪽지를 보낼 때 사진이나 동영상을 첨부하거나.. 링크를 넣어서 보낼 수가 있어서 편리합니다.

아래는 친구가 아닌데.. 저한테 쪽지를 주신 분에 대해 답장을 적은 것입니다. 쪽지는 사람별로 관리가 되며.. 아래에서 보시는 것처럼 시간순으로 배열되어, 그 사람과 어떤 이야기를 나누었는지에 대한 히스토리 관리가 가능합니다.

트위터의 경우 비밀스러운 이야기는 다이렉트 메시지(DM)을 통해 하는데.. 나를 따르는 사람에게만 DM을 보낼 수가 있습니다. 즉, 누군가가 나를 따르면.. 나는 그 사람에게 DM을 보낼 수가 있지만, 그 사람은 저에게 DM을 보낼 수가 없습니다. 물론 내가 그 사람을 따르면.. 그 사람도 저에게 DM을 보낼 수가 있습니다.

페이스북에서 친구를 맺을 필요는 없는데.. 궁금한 점이 있다면, 쪽지 기능을 이용해 보시기 바랍니다.

페이스북 가이드에 대한 전체 내용은 여기를 참고하시고,
기업용 페이스북 서비스에 대한 전체 내용은 여기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신고

이 글에 대한 의견을 페이스북 댓글로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