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디어 아이폰 OS 4.0이 발표되었습니다. 주요 특징 7가지를 요약하면.. (1)멀티태스킹 (2)애플리케이션 폴더 (3)진화된 메일 (4)아이북스(iBooks) 지원 (5)기업용 서비스 강화 (6)게임센터 (7)어플리케이션 전용 광고서비스인 아이애드(iAd)입니다.

국내에 계신 여러 블로거 분들이 아이폰 OS 4.0에 대해 자세한 정보를 올려주셨는데.. 아래 글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광파리가 간추린 아이폰 4.0의 7가지 특징
아이폰 OS 4.0이 주는 의미

저는 개인적으로 멀티태스킹에 주목하고자 합니다. 아래 사진에서 보시는 것처럼 아이폰의 멀티태스킹은 백그라운드 오디오, 인터넷전화(VoIP), 백그라운드 로케이션, 푸쉬 알림, 아이폰 로컬 알림 등 총 7분야 어플리케이션에 혁명적인 변화를 예고하고 있습니다.

애플 아이폰 OS4.0 발표 현장에서 멀티태스킹과 관련해서.. 업체 관계자가 직접 나와서 데모를 진행했는데, 인터넷 라디오 서비스인 판도라(Pandora)와 세계 최대 인터넷전화 서비스인 스카이프(Skype)가 그 주인공이었습니다. (동영상을 직접 보시려면 여기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제가 개인적으로 관심을 가지고 있는 스카이프 데모를 보면서... 기존 통신사업자들에게 큰 위협이 되겠다는 생각이 절로 들더군요. 아이폰이 출시될 때만 하더라도 와이파이망 환경에서만 인터넷전화(VoIP)를 이용할 수가 있었는데.. 미국 FCC의 무선망중립성 원칙에 따라 AT&T가 3G망에서도 인터넷전화를 쓸 수 있도록 허용했습니다. 또한 애플도 3G망에서 VoIP를 이용할 수 있는 SDK를 배포하기 시작했고.. 모바일 인터넷전화 서비스를 제공하는 님버즈(Nimbuzz)프링(Fring)의 경우 3G망에서도 통화가 가능한 아이폰용 어플을 이미 출시한 상태입니다. 스카이프의 경우 아직 지원하지 않는데.. 4월말이면 업데이트를 통해 3G망에서도 이용할 수 있을 전망입니다.


<스카이프로 전화를 건 후 다른 작업을 하고 있는 화면. 위에 빨간 색으로 스카이프 통화 중임이 표시가 됩니다>

이제 3G망에서 이용할 수 있을뿐 아니라.. 인터넷전화에 멀티태스킹이 지원되면.. 언제 어디서나 스카이프 등의 인터넷전화를 통해 전화를 걸고 받는 것이 가능해지는거죠. 제가 며칠 전에 살펴본 노키아 5800의 심비안용 스카이프를 보시면 더욱 실감이 나실겁니다.

통신사 입장에서 보면.. 아이폰 OS 4.0에서 작동하는 멀티태스킹은 재앙에 가깝습니다. 오늘 행사에서 있었던 스카이프 데모 장면을 보면.. 아이폰의 기존 통신 기능은 이용할 필요가 없습니다. 이동통신사가 데이터 네트워크만 제공하는 파이프 역할로 전락할 날이 머지 않은 듯 합니다.

국내에서 아이폰을 판매하는 KT를 비롯한 통신 3사 모두 공식적으로는 3G망에서 인터넷전화 허용에 대한 반대 입장을 표명하고 있지만.. 대부분의 경우 3G망에서 인터넷전화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에 대해서는 이 글을 참고하세요.) 올 여름에 아이폰OS 4.0으로 업데이트가 되고 나면 3G망에서의 인터넷전화 뿐만 아니라 언제 어디서나 전화를 받는 것도 가능해질텐데.. 국내 이통사가 어떤 반응을 궁금해지는군요. 설마 4.0 업데이트를 막거나.. 한국에서만 멀티태스킹이 안되도록 막는 것은 아니겠죠?

아이폰 OS 4.0 출시와 더불어 스카이프를 비롯한 인터넷전화 어플리케이션이 봇물처럼 쏟아져 나올 것이고.. 이통사의 기존 음성 서비스에 심대한 영향을 미칠 것은 자명해 보입니다. 이통사 입장에서 대세를 거슬러 막는 것은 능사가 아닐테고.. 음성과 관련된 새로운 서비스를 찾아보는 것이 정답일 듯 합니다. 아무래도 웹과 결합된 음성서비스에서 해답을 찾아야 하지 않을까요?

[관련글]
애플 아이폰 외부 개발자용 프로그램 공개..VoIP는?
AT&T 3G 망에서도 인터넷전화 가능하다
애플 아이패드에서 인터넷전화 이용 가능하다
노키아 5800에서 심비안용 스카이프 이용해보니..
모바일 인터넷전화에 대한 이통사의 어정쩡한 행보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이 글에 대한 의견을 페이스북 댓글로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