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손쉽게 휴대폰 요금을 줄일 수 있게 됐다. 삼성네트웍스의 ‘감(感, gaam) 서비스’가 바로 그 해답이다.

정보통신서비스 기업 삼성네트웍스(www.samsungnetworks.co.kr)가 휴대폰 통화요금을 절감해주는 ‘감(感) 서비스’를 출시했다. 삼성네트웍스의 ‘감 서비스’는 핸드폰에 간단한 소프트웨어를 설치해 통화를 하면 저렴한 요금이 적용돼 통신비를 절감해주는 서비스다. 서비스를 활용하면 평균 20~30%의 요금 절감 효과가 가능하다.

‘감 서비스’의 요금 절감 효과는 특히 국제전화 부분에서 높다. 미국의 경우 최고 69% (분당 87원) 중국의 경우 91% (분당 87원) 저렴해 주요 28개 국가 평균 81% 저렴하다.(001 기준) 또, 비교적 요금이 저렴한 것으로 알려진 휴대폰 국제전화 서비스와 비교해서도 평균 61% 저렴하다 (00700 기준) 또, 국내통화는 10초당 14원으로 일반요금 대비 최대 30%정도 낮다. (SKT 표준요금 기준 20원/10초)

삼성네트웍스 감 서비스 출시

‘감 서비스’의 활용 방법은 간단하다. 감 서비스 홈페이지(www.gaam.kr)나 휴대폰 접속(5430 + 네이트) 후, 서비스 신청과 함께 소프트웨어를 다운받으면 된다. (약 10초 소요) 매달 사용 요금은 후불 결제 방식으로 과금된다. 또, 사용자는 통화 대상과 패턴에 따라 기존 통신서비스와 감서비스를 손쉽게 선택 후 통화 할 수 있어 상황에 따른 현명한 소비가 가능하다. 현재 SKT 서비스 사용자는 즉시 활용이 가능하며, KTF와 LGT 사용자들은 하반기부터 이용할 수 있다.

삼성네트웍스 감(Gaam) 홈페이지

삼성네트웍스 신동경 텔레포니사업부장은 “감서비스는 가계의 큰 부담으로 꼽히는 통신비 절감을 위한 최적의 방법” 이라며 “이동통신사의 요금 인하 혜택과 감서비스를 함께 활용 시 비용 절감 폭이 더욱 커질 수 있다”고 소개했다. 한편, 서비스명인 ‘감’ (感, gaam) 은 다양하게 즐길 수 있는 과일 ‘감’을 뜻함과 동시에 감동, 느낌을 뜻하는 한자 ‘感’, 요금 절감을 뜻하는 한자 減’의 의미를 가지고 있다.

휴대폰에 설치하는 프로그램은 이용자가 누른 번호를 가입한 이동통신망이 아니라 삼성네트웍스의 망으로 보내서 저렴한 요금으로 처리한다. "휴대폰 요금 절감기"라는 이름으로 수 많은 중소 규모 별정통신 회사에서도 하드웨어를 판매 중이다. 이번에 삼성네트웍스에서 출시한 제품은 핸드폰에 직접 설치하는 소프트웨어 방식으로 서비스를 제공한다.

[관련글]
2008/04/29 - 삼성네트웍스, 성균관대에 인터넷전화 구축
2008/03/10 - 삼성네트웍스, 인터넷전화 고객초청행사 개최
2008/02/13 - 한-일 인터넷전화 가입자간 무료 통화 서비스 등장
2008/01/24 - 삼성네트웍스, 듀얼모드 삼성와이즈원폰 상용화

신고

이 글에 대한 의견을 페이스북 댓글로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