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각 포털마다 지도 서비스를 강화하기 위해 안간힘을 쓰고 있는 듯 하다. 특히 모바일에서 볼 수 있는 지도에 대한 관심이 뜨거운 편인데, 지난 번에 야후에서 아이팟터치용 야후 거기를 공개한데 이어 이번에는 다음이 아아팟터치용 다음지도의 스크린샷을 살짝 공개했다.

(더 자세한 내용을 보시려면 다음 모바일 공식 블로그를 참고하시기 바란다.)

아래는 지도 서비스 첫 화면인데, 아이팟터치의 WPS(WiFi정보를 기반으로 사용자의 위치 파악하는 것)에 의해서 자신의 위치가 자동으로 표시된다고 한다. 야후 지도의 경우 사용자가 접속한 IP주소로 위치를 파악한다고 했는데.. 둘 사이에 차이가 있는지 동일한 기술인지는 모르겠다.

모바일 다음 지도에서 상세 정보에 들어갔을 때 전화걸기 메뉴가 있다는 점이 특이하다. 아이팟터치는 전화거는 기능이 없는데... 전화걸기 메뉴가 있다. 아이폰에서는 바로 전화를 걸 수 있을 듯 하긴 한데.. 국내에 아이폰이 들어오는 것까지 예상하고 작업을 하고 있다고 추측해 볼 수 있을 듯 하다. 아이폰(아이팟터치)에는 프링(Fring)이나 트루폰(Truphone) 등 인터넷전화 관련 어플리케이션도 설치할 수 있는데, 다음 모바일 지도에서 제공하는 전화걸기 기능이 인터넷전화와 연동되는지 살짝 궁금해진다.

지도를 확대 축소하는 것은 손가락을 이용해서 한다고 하는데.. 애플에서 제공하는 터치 기술을 통해 손가락 두개로 가능한지 모르겠다. 아이팟터치용 야후 지도의 경우 별도의 확대/축소 버튼을 눌러줘야 하기 때문에 좀 불편한 것이 사실이다. 다음 지도에서 다른 곳으로 이동할 때도 손가락으로 쓸어주면 이동하지도 궁금해진다.

아래는 길찾기와 관련된 스크린샷이다. 최적경로 및 최적경로를 제공하고 자세한 경로목록도 볼 수 있고, 자신이 최근 검색했던 경로도 볼 수 있으니 아주 편리할 듯 하다. "출발/도착 아이콘을 길게 누르면 이동 가능하다"는 것이 모의 주행이라는 이야기인지는 모르겠다.

버스 및 지하철의 대중교통에 대한 정보도 얻을 수 있다. 대중교통을 이용한 길찾기를 하면 환승 정보까지 제공이 된다. 상세한 버스 노선도 볼 수 있고 지하철의 경우 첫차/막차 및 출구 정보까지 제공해 주는데.. 개인적으로 아주 맘에 든다.

구글이나 야후 지도와 비교해 보면 위성 사진 모드가 제공되지 않는 것 빼면 괜찮을 듯 하다. 물론국내에서 아이팟터치로 접속하려면 와이파이에서만 가능해서... 과연 이동하면서 이 지도를 이용할 수 있을지 모르겠지만.. 요즘 길거리 웬만한 곳에서 무료 와이파이를 잡을 수 있으니.. 나름 편리할 듯 하다.

조만간 블로거 간담회도 한다고 하는데.. 혹시 관심 있으신 분은 다음 모바일 블로그를 직접 방문해 보시기 바란다.

[관련글]
2007/11/30 - 내 지도를 친구들과 공유하자!
2008/04/30 - 구글지도, 네비게이션이 안 부럽다
2008/10/27 - 아이팟터치용 야후 모바일 지도 이용해 보니..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신고

이 글에 대한 의견을 페이스북 댓글로 남겨주세요!!!